열 세 가지 기적을 체험한다고 믿음이 생기지 않음

그 옛날 이집트의 파라오는 지팡이가 뱀으로 변한 뒤 다시 지팡이가 되고, 나일 강이 피로 변하고, 개구리가 온 땅을 뒤덮고, 티끌이 벌레로 변하고, 파리 때가 넘치고, 가축들이 돌림병으로 죽고, 사람과 동물들이 종기로 인해 죽고, 우박과 불이 하늘에서 떨어지고, 남은 곡식을 메뚜기 때가 와서 먹고, 흑암이 지면을 덮고, 사람과 짐승의 처음 난 것들이 죽고, 홍해와 자기 군대 사이에 불구름 기둥이 막는 것을 보고, 홍해가 갈라지는 것을 보고, 이 모든 것들 가운데 이스라엘 사람들이 구별된 것과 이스라엘의 하나님이 천하를 다스림을 보고도 파라오는 하나님께 절하지 않았다.

그 이유에 대해 하나님의 말씀은 다음과 같이 기록하고 있다: “내가 손을 펴서 돌림병으로 너[파라오]와 네 백성을 쳤더라면 네가 세상에서 끊어졌을 것이나 내가 너를 세웠음은 나의 능력을 네게 보이고 내 이름이 온 천하에 전파되게 하려 하였음이니라” (출애굽기 9:15–16) “내가 그[파라오]의 마음과 그의 신하들의 마음을 완강하게 함은 나의 표징을 그들 중에 보이기 위함이며 네게 내가 애굽에서 행한 일들 곧 내가 그들 가운데에서 행한 표징을 네 아들과 네 자손의 귀에 전하기 위함이라” (10:1–2)

사도 바울은 그래서 이렇게 적고 있다: “그런즉 하나님께서 하고자 하시는 자를 긍휼히 여기시고, 하고자 하시는 자를 완악하게 하시느니라. 혹 네가 내게 말하기를 ‘그러면 하나님이 어찌하여 허물하시느냐? 누가 그 뜻을 대적하느냐?’ 하리니 이 사람아, 네가 누구이기에 감히 하나님께 반문하느냐? 지음을 받은 물건이 지은 자에게 어찌 나를 이같이 만들었느냐 말하겠느냐? 토기장이가 진흙 한 덩이로 하나는 귀히 쓸 그릇을, 하나는 천히 쓸 그릇을 만들 권한이 없느냐? 만일 하나님이 그의 진노를 보이시고 그의 능력을 알게 하고자 하사 멸하기로 준비된 진노의 그릇을 오래 참으심으로 관용하시고 또한 영광 받기로 예비하신 바 긍휼의 그릇에 대하여 그 영광의 풍성함을 알게 하고자 하셨을지라도 무슨 말을 하리요?” (로마서 9:18–23)

그 옛날 파라오 만이 아니다. 부활하신 예수 그리스도를 눈으로 보고, 승천하시는 것을 보고도 의심하는 자가 있었다고 성경은 전하고 있다. (마태복음 28:17)

그래서 신비한 체험을 기독교에서는 그리 중히 여기지 않는 것이다. 신약 교회 초기에 하나님께서 교회에 꼭 있어야 하겠다 하셔서 죽음 가운데서 다시 살리신 사람은 신비한 능력을 발휘하던 자들이 아니라, 기록된 바로는, 손땀으로 교회를 섬기던 도르가 뿐이다. (사도행전 9:39)

그렇다고 우리 주위에 신비한 일들이 없는 것이 아니다. 이스라엘의 하나님 곧, 예수 그리스도를 보내신 하나님의 영광은 매일 우리 눈 앞에 있다. 또 인류의 역사는 변치 않는 증거로 하나님의 역사를 전하고 있다. 그래서 어떤 시인은 다음과 같이 노래했다: “해로 낮을 주관하게 하신 이에게 감사하라 그 인자하심이 영원함이로다! 달과 별들로 밤을 주관하게 하신 이에게 감사하라 그 인자하심이 영원함이로다! 애굽의 장자를 치신 이에게 감사하라 그 인자하심이 영원함이로다! 이스라엘을 그들 중에서 인도하여 내신 이에게 감사하라 그 인자하심이 영원함이로다!” (시편 136:8–11)

매일 온 우주가 질서 정연하게 운행되는 것을 보고도 그런 법칙을 자연 위에 펼치는 권능이 있음을 부인하고 그렇게 자연을 제어하는 권능 없이 물리 법칙이 자재한다고 믿는 사람이 있다면 자신이 갖고 있는 그 미신을 빨리 버리는 것이 지혜로울 것이다. 인류의 역사를 보고도 아직도 예수 그리스도의 부활을 부인하는 자가 있다면 빨리 그 미신을 버리는 것이 지혜로울 것이다.

Leave a Reply (남기신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다만 신원이 불명확한 의견은 게재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