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Jn 2:3
    성경 | Bible,  신령한 생활 | Spiritual Life

    깨달음으로 순종하고, 순종함으로 깨닫는다

    여호와를 경외함이 지혜의 근본이라 그의 계명을 지키는 자는 다 훌륭한 지각을 가진 자이니 여호와를 찬양함이 영원히 계속되리로다. 시편 111:10 위의 시편에서는 하나님께 순종하는 자가 바른 깨달음을 지닌 사람이라고 가르치고 있다. 물론 그 사람이 하나님을 경외한다는 것이 그의 순종을 통해 나타나는 것이다. 그런 경외가 없이는 지혜가 자리잡을 수가 없다. 그의 순종은 또한 하나님을 찬송하는 바와 다름 아니다. 지식과 도덕은 별개의 문제로 치부하는 사람들이 항간에는 있고, 그러한 태도를 가지고 하나님의 말씀을 읽을 수 있다. 그것은 못된 것이다. 그리하여서는 참된 깨달음을 얻을 수도 없거니와, 자신이 배운 바에 대한 확신을 가질 수도 없다. 그리스도께서 이 땅에 계실 때에도 사람들이 당신의 말을 깨닫지 못하는 것은 그들의 마음 자리가 바른 곳에 있지 않기 때문이라 하셨다: 어찌하여…

    Comments Off on 깨달음으로 순종하고, 순종함으로 깨닫는다
  • 교회, 하나님 나라 | Church & Kingdom of God,  성경 | Bible,  신령한 생활 | Spiritual Life

    성경이 말하는 교리의 중요성 (디모데전서 6:3–5)

    If anyone teaches a different doctrine and does not agree with the sound words of our Lord Jesus Christ and the teaching that accords with godliness, he is puffed up with conceit and understands nothing. He has an unhealthy craving for controversy and for quarrels about words, which produce envy, dissension, slander, evil suspicions, and constant friction among people who are depraved in mind and deprived of the truth, imagining that godliness is a means of gain. (1 Timothy 6:3–5) 누구든지 다른 교훈을 하며 바른 말 곧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말씀과 경건에 관한 교훈에 착념치 아니하면 저는 교만하여 아무 것도 알지 못하고 변론과 언쟁을 좋아하는 자니 이로써 투기와 분쟁과 훼방과 악한…

    Comments Off on 성경이 말하는 교리의 중요성 (디모데전서 6:3–5)
  • ESV Journaling Bible
    성경 | Bible

    Modified Horner-System for Bible Reading

    Prof. Grant Horner’s Bible-reading system divides the 66 books of the Bible into 10 groups and assigns 10 chapters — one chapter from each group — per day. In the original Horner system Acts comprises a single group. I prefer to group Acts, Romans, Galatians, and Hebrews together as these books are important in understanding the unity of the old and the new testament church, in Christ, who is the surety of the Covenant of Grace. So here is the modified Horner-system that I use: Matthew, Mark, Luke, John (89 chapters) Genesis, Exodus, Leviticus, Numbers, Deuteronomy (187 chapters) I&II Cor, Gal, Eph, Phil, Col, I&II Thess (51 chapters) I&II Tim,…

    Comments Off on Modified Horner-System for Bible Reading
  • 성경 | Bible

    성경을 더 읽자 (중)

    지난 글에서 성경을 읽는 방식으로 숲을 두루 두루 살피는 방식과 나뭇잎 하나 하나을 들춰 보는 방식의 읽기가 병행 되어야 함을 언급했다. 편의상 전자를 성경통독, 후자를 성경공부라고 지칭하겠다. 이번 글에서는 성경통독과 성경공부를 병행하기 위해 졸인이 사용하는 방법을 소개하려 한다. 주일과 토요일은 성경공부를 위해 따로 떼어놓는다 돌려 말하자면 성경통독은 주중에 한다. 성경 공부는 주께서 그 분의 교회를 위해 성경 교사로 세우셨다는 증거를 역사 속에서 보인 사람들의 강설과 주석을 이용한다. 영어로 된 자료들 중에 졸인이 애용하는 것은 칼빈의 주석들이다. 국어로 된 자료 중에는 단연 김홍전 박사의 강설들이다. 김홍전 박사 이야기가 나온 김에, 박사님이 성경 공부를 할 때 사용했던 큰 주제 다섯 가지를 언급하는 것이 좋겠다. (이전 글에서 성경의 가르침은 체계적이어서 순서 있게 공부하는 것이 마땅함을 언급했다.)…

    Comments Off on 성경을 더 읽자 (중)
  • 성경 | Bible

    성경을 더 읽자 (상)

    성경 — 마르지 않는 샘에서 길어 올린 물 처럼 항상 신선한 하나님 나라의 도리와 사상 가운데로 그 나라의 백성들을 이끄시기 위해 성신께서 사용하신다. “주의 계명들이 항상 나와 함께 하므로 그것들이 나를 원수보다 지혜롭게 하나이다. 내가 주의 증거들을 늘 읊조리므로 나의 명철함이 나의 모든 스승보다 나으며, 주의 법도들을 지키므로 나의 명철함이 노인보다 나으니이다” (시편 119:98–100) 성경이 전하는 바 하나님의 말씀의 주된 대상은 하나님의 백성들 곧, 교회에 주신 것이다. 그러므로 개인의 종교적인 혹은 도덕적인 수양 보다는 교회의 각성과 장성이 일차적인 목적이다. 그리고 그러한 교회의 행보 안에서 개인의 당위가 서는 것이다. 성경이 교회를 위한 것이기 때문에 하나님께서는 또한 성경의 오의들을 해명할 사람들을 교회에 세우셨다. 그리스도의 몸인 교회는 역사와 지역을 초월하기 때문에, 교회에 주신 교사들은…

    Comments Off on 성경을 더 읽자 (상)
  • 구원 | Salvation,  성경 | Bible,  하나님 나라의 법도 | The Law

    하이델베르크 요리문답 제 3문: 당신의 죄와 비참함을 어디에서 압니까?

    하이델베르크 요리문답 제 3문답: 질문: 당신의 죄와 비참함을 어디에서 압니까? 답: 하나님의 율법에서 나의 죄와 비참함을 압니다. 아래는 김헌수 목사님의 에서 발췌: ‘조용한 밤에 자기의 일생을 돌이켜 보면 알 수 있습니다’ 혹은 ‘자기의 양심을 통해서 알 수 있습니다’ 하고 대답하지 않습니다. 인생의 경험이나 양심으로 알 수 있다고 말하는 것과 율법으로 알 수 있다고 말하는 것은 근본적으로 다릅니다. 인생의 경험과 양심으로 비참함을 이야기하는 사람은 여전히 자기를 죄인이라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자기가 판단을 내리는 재판장의 자리에 앉아 있기 때문입니다. 자기가 주인이 되어서 판단하는 사람은 다른 사람에 대해서도 판단합니다. 자기는 잘못을 인정하지만 다른 사람이 하지 않으면 자기의 도덕적 우위를 내세우면서 다른 사람을 낮춥니다. 그러므로 자기의 양심을 가지고 자기를 판단하는 것도 믿을 수 없습니다. 왜냐하면…

    Comments Off on 하이델베르크 요리문답 제 3문: 당신의 죄와 비참함을 어디에서 압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