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성경 | Bible,  신학 | Theology

    4대 복음이 목격자의 증언을 기록한 것이라는 놀라운 증거들

    4대 복음은 신문 기사와 신화적 이야기 중 어디에 더 가까울까요? 여기에 대한 피터 윌리엄즈 교수의 훌륭한 강의입니다. (누가 한글 자막을 달면 좋겠네요.) 정경에 나타난 정확성/탁월함은 상상했던 것 이상입니다. 외경은 도무지 비교가 되질 않네요. 신화적 이야기라고 종종 공격 받는 오병이어의 기적에 대한 관찰 (45:17) 또한 매우 흥미롭습니다.

    Comments Off on 4대 복음이 목격자의 증언을 기록한 것이라는 놀라운 증거들
  • 성경 | Bible

    구약 성경은 신약 성경 아래 있는 것이 아니다

    무엇이든지 전에 기록된 바는 우리의 교훈을 위하여 기록된 것이니, 우리로 하여금 인내로 또는 성경의 위로로 소망을 가지게 함이니라. — 로마서 15:4 “전에 기록된 바”라 함은 구약 성경을 가리킨다. 그것이 기록된 것은 신약의 교회 가운데 있는 우리의 교훈과 인내와 위로를 위해 베푸신 것이라 말하고 있다. 그러므로 구약 성경을 신약 성경 보다 하위 취급하는 사람들은 큰 오류를 범하는 것이다. 높으신 분께서 하신 말씀은 하나 하나 마음에 새겨야 마땅하다. 신약의 계시는 구약의 터 위에 기록 되었고, 구약의 계시는 신약의 조명 아래 드러난다.

    Comments Off on 구약 성경은 신약 성경 아래 있는 것이 아니다
  • 성경 | Bible,  신학 | Theology

    참 지혜는 말씀의 계시에서 옴 (기독교강요 1.6절)

    (1년 완독 계획표가 여기 있습니다.) 1.5 절에서 내린 결론에 의거하여 1.6절에서는 사람이 하나님에 대한 바른 깨달음을 얻으려면 하나님의 계시가 필수적임을 이야기합니다. 하나님의 계시는 구전 되었다가 기록되었는데 그것이 성경입니다. 모든 인간은 자기 방식의 종교를 고안하는 유혹에 빠지는데, 거기서 벗어나는 유일의 길이 하나님의 말씀에 귀를 기울이는 것입니다. 여호와의 율법은 완전하여 영혼을 소성시키며 여호와의 증거는 확실하여 우둔한 자를 지혜롭게 하며 여호와의 교훈은 정직하여 마음을 기쁘게 하고 여호와의 계명은 순결하여 눈을 밝게 하시도다 [시편 19:7–8] 하나님께서 초기에는 유대인들에게 그 말씀을 맡기셨습니다. 그러므로 구원자와 그에 대한 증거가 유대인에게서 나올 수 밖에 없었습니다. 하나님의 말씀이 없이는 우상 숭배에 빠지게 됨을 예수님께서도 말씀하셨습니다: 너희는 알지 못하는 것을 예배하고 우리는 아는 것을 예배하노니 이는 구원이 유대인에게서 남이라. (요한복음 4:22)

    Comments Off on 참 지혜는 말씀의 계시에서 옴 (기독교강요 1.6절)
  • 불법 종교 체험의 추구 | QIRE,  성경 | Bible

    방언으로 무엇을 얻으려 하는가

    기록된 말씀 밖으로 넘어가지 말라. (고린도전서 4:6) 설령 방언을 하고 해석하는 가운데 무엇을 깨달았다 하더라도, 그것이 참으로 하나님께로 부터 온 것인가는 결국 성경을 통해 분별 됩니다. 그렇다면, 방언을 하지 못해도 성신께서 성경을 통해 같은 내용을 깨닫게 하신다면 목적이 달성 된 것입니다. 그러므로 방언을 하던 안 하던 차이는 내 감각적 차이만 있을 뿐이지, 결국 우리에게 하나님의 뜻을 알리시는 방도는 말씀을 통해서이고 방언이 성신께서 우리에게 역사하시는 더 나은 방법이 아님을 쉽게 알 수 있습니다. 어떤 사람이 수 만 번 꿈을 꾸고 방언을 해서 무엇을 주장한다 하더라도, 그것이 기록된 말씀에서 벗어난다면 결코 받아들일 수 없습니다. 그래서 개혁자들은  — 우리의 신앙 생활을 위해 필요 충분한 내용을 하나님께서는 오직 성경을 통해 제시하셨다는 것을 말했습니다. 그러니…

    Comments Off on 방언으로 무엇을 얻으려 하는가
  • 교회, 하나님 나라 | Church & Kingdom of God,  불법 종교 체험의 추구 | QIRE,  성경 | Bible

    말씀의 기근 (예수님은 왜 믿으시나요?)

    죽어서 가는 낙원에 대한 환상을 본 얘기, 천사를 만난 얘기를 적어 놓은 책이 있길래, 그 저자—Shawn Bolz (우리 말로는 ‘샨 볼츠’로 알려져 있더군요)—에 대해 알아보던 중이었습니다. (저는 Shawn Bolz의 책을 적극 비추천합니다. 요새 시간이 없어서 “” 독후감 처럼 자세히 적지 못해서 죄송합니다.) 그러다가 오랜만에 mall.godpeople.com에서 도서 판매 순위를 보니 정신이 아찔했습니다. 왜 이렇게 신유, 은사, 방언, 예언이 인기인 것인지요… 어떤 분이 그러시더군요, “이럴 것이면 성경은 왜 들고다니는지…” 저도 의문입니다; 우리는 어떻게 해서 예수님을 믿게 되었습니까? 예수님의 기적을 보고 믿었습니까, 아니면 그 분에 대한 성경의 증거와 그 분의 말씀으로 인해 믿었습니까? 예수님은 말씀으로 당신을 증거하기 시작하셨습니다: 선지자 이사야의 글을 드리거늘, 책을 펴서 이렇게 기록된 데를 찾으시니 곧 `주의 성령이 내게 임하셨으니…

    Comments Off on 말씀의 기근 (예수님은 왜 믿으시나요?)
  • 교회, 하나님 나라 | Church & Kingdom of God,  성경 | Bible

    예수님 영화

    난 예수님을 그린 영화가 좋지 않다. 사실, 피하고 싶다. 예수님에 대한 바른 모습을 심어주기 보다는 자꾸 방해만 한다. 그와는 달리 복음서를 읽으면서 성신님이 비춰 주시는 예수님의 자태를 볼 때면 그저 감히 입을 열 수가 없다. 요한 사도의 고백 처럼 그저 “은혜 위에 은혜”다 — 통회와 감동, 경이, 경외. (그래서 4 복음서가 정경으로 채택이 되었겠지만.) 주님의 엄위와 권위와 인자 앞에, 나의 추악함은 드러나고, 자꾸만 그 분께 모든 것을 맡기고 싶고 의지하고 싶어진다. 그리고 그 분은 맡아 주실 것임을 느낀다. 간혹, 예수님을 직접 두 눈으로 본 사람들은 얼마나 복될까 생각들기도 하지만, 놀라운 성신님의 은혜로 말씀 가운데 그분의 아름다운 자태가 나에게 비출 때면, 정말 그분을 더욱 따르고 싶은 마음이 든다. 이런 것이 다…

    Comments Off on 예수님 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