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님의 행적 5

얽매이기 쉬운 죄를 벗어버리고 예수를 바라보라

자기에게 맡겨진 일을 충성스럽게 감당하고자 하는 사람은 얽매이기 쉬운 것들로부터 벗어나야 합니다. 히브리서 12:1을 보면 “모든 무거운 것과 얽매이기 쉬운 죄를 벗어버리고 인내로써 우리 앞에 당한 경주를 경주하며 – 목표로서는 – 믿음의 주요 또 온전케 하신 이인 예수를 바라보자”고 했습니다. 이러한 중요한 조건을 또 붙인 것입니다. 이렇게 해서 얽매이기 쉬운 모든 죄를 다 벗어버리고 자유롭고…

Knowing Christ, by Mark Jones

그리스도를 알아감 (Knowing Christ)

그리스도를 생각할 때 ‘그는 나의 구주(救主)다’ 하여 생각하다 보면 뜻하지 않게 그리스도가 누구인지 나를 중심으로 생각하는 버릇에 빠질 수 있다. 그러나 우리가 분명히 아는 것은 그리스도가 나를 위해 존재하는 것이 아니라 내가 그리스도를 위해 존재한다는 것이다. 과연 그는 보이지 아니하는 하나님의 형상이요, 모든 피조물보다 먼저 나신 분이시며, 만물이 그에 의해 창조되고, 천상천하 모든 것이 —…

Daniel

국무총리 다니엘과 다니엘 국무총리

황교안 국무총리 후보가 구약 성경에 나오는 다니엘과 같은 인물이라는 얘기를 하고 돌아다니는 무리가 있다. 정치적 사안이라면 본 블로그에서 주로 다루는 주제는 아니나, 국무총리 다니엘은 예수 그리스도와 관련이 있는 인물이기에 ‘다니엘과 같은 국무총리’를 운운하는 것에 대해 몇자 끄적이지 않을 수가 없다. 다니엘은 구약 성경에 등장하는 인물로서 기원전 6세기 경 바벨론에 포로로 잡혀간 유대인이다. 그런데, 다니엘과 더불어…

그리스도의 순종을 나의 순종처럼 여기시고 의롭다 하심 (The Active Obedience of Christ)

“예수는 우리가 범죄한 것 때문에 내줌이 되고 또한 우리를 의롭다 하시기 위하여 살아나셨느니라.” (롬 4:25)
“한 사람이 순종하지 아니함으로 많은 사람이 죄인 된 것 같이, 한 사람이 순종하심으로 많은 사람이 의인이 되리라.” (롬 5:19)
“하나님이 그 아들을 보내사 여자에게서 나게 하시고 율법 아래에 나게 하신 것은 율법 아래에 있는 자들을 속량하시고 우리로 아들의 명분을 얻게 하려 하심이라.” (갈 4:4-5)

이상의 말씀들을 통해 분명하게 나타나는 사실은, 우리의 칭의에는 그리스도의 대속의 죽으심 뿐만 아니라 그리스도의 완벽한 율법의 순종이 기저에 자리하고 있다는 것이다. 우리의 죄는 그리스도에게 전가 되고 그리스도의 순종은 우리에게 전가 된 이중전가(double imputation)의 사실이 우리 칭의의 근거이다. 이와 관련하여 역사적인 신앙고백 가운데 나타난 우리 선조들의 신앙을 살펴본다.

부모 때문에 아이에게 세례를 주는 것이 아님 (하이델베르크 요리문답 제 72, 73, 74 문)

그리스도께서 오시기 전에 하나님의 언약의 백성들 곧 교회의 일원들에게 하나님께서 주신 성례전은 유월절 만찬과 할례이었다. 그리스도께서 오시고 그 언약을 새롭게 하시면서 그에 걸맞게 유월절 만찬과 할례라는 성례전 역시 성찬과 세례로 새롭게 하셨다. 그러므로 성찬과 세례는 유월절 만찬과 할례가 가지고 있던 성격과 내용을 각각 계승함과 동시에 더 풍성하게 지니고 있다. 그러므로, 그리스도의 할례인 세례를 (골로새서 2:11-12)…